Breaking
라이프핵 : 가정(EASY Home)
이젠 원예 활동도 'DIY'로 하자
정원 가꾸기는 뒤뜰이나 베란다에 꽃을 재배하고 채소를 기르는 훌륭한 방법이다.화단을 직접 만드는 것은 뒤뜰이나 마당에 정원을 시작하기 위한 가장 좋은 방법 중 하나다. 식물 재배를 위한 토양과 공간을 마련하고 배수 시설을 설치할 수 있다. 직접 만든 화단은 정원을 더욱 우아하게 만들어 준다. 다행히 화단을 만드는 데 그리 큰 비용이 소요되지 않는다. 뿌리 덮개 또한 정원에 필수적이다. 뿌리 덮개는 잡초를 없애고 수분을 저장하며 정원을 아름답게 연출하는 데 도움을 준다. 뿌리 덮개를 사용하기 위한 두 가지 옵션이 있다. 첫 번째는 시
권보견 기자
'성공적인 임신을 위해'..타이밍과 생활습관 중요해
임신을 하려면 올바른 타이밍과 건강한 생활습관이 필요하다. 불임으로 진단받지 않은 이상 임신을 위한 몇 가지 핵심 조치를 취하면 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우선 안전한 부부관계를 하고, 자신과 배우자, 미래의 아기에게 해를 끼칠 수 있는 약물이나 음식은 피해야 한다.특히 부부 사이의 성적인 친밀감만으로 임신을 앞당길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임신은 날짜 계획 따라 달려있다. 일반적으로 남성의 정자는 여성의 질 안에서 최대 5일간 생존한다. 성교 시기 또한 쌍둥이나 아기의 성별을 결정하는 데 중요하다. 남자아이를 원할 경우 배란일과 가까운
이지나 기자
작은 집 꾸미기, 공간따라 기분따라
작은 집을 꾸미는 것은 쉽지 않은 도전 과제다. 공간이 제한적이므로 하나하나 현명하고 신중하게 선택해야 한다.비좁은 공간도 예쁘게 꾸미는 요령에 대해 알아보자.작은 집 꾸미는 법우선 순위를 정한다집이 작으면 필연적으로 공간이 제한되지만, 그렇다고 해서 집주인의 개성을 드러낼 수 없는 것은 아니다. 물론 넓은 집처럼 많은 물건을 들여 놓는 것은 불가능하다.따라서 프레쉬홈은 집을 꾸미기 전에 먼저 우선 순위를 정하라고 조언한다. 가구나 가전 제품 등 중요한 물건을 우선해야 한다. 예쁘게 장식하고 꾸미기 전에 우선 방의 기능을 온전하게
최다은 기자
'끝나버린 사랑', 이혼 후 현명하게 극복하는 법은?
현실을 직시해야 할 때다. 대다수 커플이 일단 결혼을 하면 동화 속 결말 같은 영원한 행복으로 끝나지 않는다. 커플이나 부부가 헤어지는 많은 이유가 있지만 일부는 다시 재회하고 더 친밀한 관계를 형성하기도 한다.그러나 대개 이혼으로 끝나고 관계를 회복할 기회를 다시 갖지 못한다. 실제로 미국 내 결혼한 부부의 40~50%는 이혼으로 관계를 정리한다. 이혼할 이유가 무엇이든 간에 결론은 이혼은 결코 쉽지 않다는 것이다.만약 곧 관계에서 벗어나기를 기대하는 사람이라면 아래 열거된 방법을 참고해 대처할 수 있다.우선 이혼을 앞둔 부부가
최다은 기자
'아빠의 역할' 아기 돌보고, 아내도 도와주자
아기가 태어나면 부모의 삶에 큰 변화가 일어난다. 가족이 늘어나면 행복한 일도, 힘든 일도 많아진다. 처음 부모가 되는 사람들에게는 아기가 태어난 후 첫 몇 달 간은 아주 힘든 시기가 될 것이다.엄마와 아빠 모두 아기를 돌보기 위해 많은 적응 기간을 거쳐야겠지만 대부분은 임신과 출산을 맡게 되는 엄마의 역할이 큰 편이다. 엄마들은 대부분 출산 후에도 아기를 돌보느라 충분한 휴식을 취하지 못한다. 아빠가 아기를 잘 돌보고 아내를 도와 주기 위한 방법은 다음과 같다.아기가 태어나면 부모의 삶에 큰 변화가 일어난다. 가족이 늘어나면 행복
권보견 기자
"조기 교육이 중요하다"…'관대한' 자녀로 이끌기 '가이드라인'
흔히 칭하는 '요즘 아이들'이 기존 세대보다 이기적인 성향을 보인다는 지적이 나왔다.심각한 수준의 청소년 사건·사고가 이어지면서 부모들이 자녀가 더 많은 '나눔'을 할 수 있도록 가르쳐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오랜 인류 역사가 말하듯 관대함을 기르는 것은 나누는 사람과 나눔을 받는 사람 모두에게 윈-윈인 상황을 만든다.관대함의 과학, 더 행복한 인간 위해심리학 전문 매체 사이콜로지투데이에 따르면 심리학자 치키 데이비스는 "관대함이란 친절하고 사심이 없이 다른 사람들에게 무언가를 나누는 행위다"라고 정의했다. 관대함은 타인의
이현규 기자
부엌의 공간 활용, 극대화하려면?
부엌은 집 안에서 항상 바쁘게 돌아가는 공간 가운데 하나다. 가족을 위한 요리를 준비하는 곳이기 때문. 이처럼 활용도가 높은 부엌이라도 집의 규모가 작다면 부엌의 공간 역시 작아질 수 밖에 없다. 하지만 공간 활용을 잘 한다면, 좁은 부엌이라도 더 알차게 사용할 수 있다.베이컨은 오븐에서 : 더욱 바삭하고 건강하게많은 사람이 베이컨을 프라이팬에 조리하지만, 더욱 바삭하고 건강한 방식으로 먹고 싶다면 오븐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4이전과 다른 맛과 감칠감에 놀라게 될 것.도마는 싱크대 위에서공간이 부족하다면 도마를 싱크대에 비치하고
최다은 기자
'전기 요금' 절약, 에너지 소비부터 줄여야
매달 빠져나가는 전기 요금. 무심코 보기 쉽지만 사실 꼼꼼히 확인하면 아끼고 절약할 수 있는 방법이 많다. 그리고 이런 것들은 전기 소비 감소라는 목표로 집약될 수 있는데 집안에서 간단하고 비용 효율적인 방식으로 전력 낭비를 줄일 수 있다. 이는 곧 전기 요금 절감이라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이와 관련 누구나 실천할 수 있는 전기 절약법을 소개한다. 에어컨 사용은 현명하게여름철에 필수적인 에어컨은 신선하고 쾌적한 상태를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그러나 사실 에어컨은 에너지 소모에 기여를 하는 전기 제품으로 궁극적으로는 전기
권보견 기자
발음·소리, 이제는 앱으로 가르쳐라
아이가 말을 배우고 읽는 법을 알기 위해서는 음성과 발음에 대한 이해가 매우 중요하다. 이러한 측면에서 가장 중요한 기술은 바로 글자와 소리를 구별하고, 이 소리가 어떻게 조합돼 하나의 소리 나는 단어가 형성되는지를 배우는 것이다.물론 이러한 교육은 학교에서 배우게 되지만 미리 아이가 이러한 개념을 인식하고 학교에 입학할 경우 수업 이해력은 더욱 높아질 수 있다. 게다가 요즈음은 이러한 발음과 소리에 대해 가르치는 많은 앱이 있어 더욱 도움이 된다. 아이에게 소리를 가르쳐주는 일부 앱들을 공개한다. 오즈 파닉스이 앱은 기본적인 문자
권보견 기자
이마가 뜨끈뜨끈, 38도 이상 열 오르면 시도해야 할 처치법
누구나 한 번쯤 열이 펄펄 끓는 경험을 하게 된다. 해외 매체 탑텐홈리메디의 기사에 따르면 열병이란 체온이 정상 이상으로 상승해 통증과 두통, 식욕 감퇴가 동반되는 상태를 뜻한다. 열병 중에는 체내 면역계가 감염 및 바이러스를 퇴치하기 위해 활동하므로 자연스럽게 열이 오르게 된다.열병의 원인열병에는 전염성과 비전염성의 두 가지 유형이 있다. 비전염성 열병은 주로 탈수, 류마티스 관절염, 항히스타민제 또는 항생제, 햇볕 과다 노출 및 햇볕 화상이나 열사병, 유아의 경우 예방접종으로 면역체계 반응, 암, 자가면역질환 및 장애, 약물 남
최다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