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eaking
라이프핵 : 이슈(EASY Story)
"언어 기술 향상…인터넷 등 현대 도구 활용해야"
2019-05-27 13:40:15
이다래
▲인터넷 및 스마트 폰 앱은 어린이가 읽고 쓰는 능력을 향상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사진=ⓒ셔터스톡)

[이지 라이프 투데이=이다래 기자] 인터넷이나 스마트 폰 앱이 언어 능력 발전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간 읽기와 쓰기를 펜과 종이를 이용해 배우고 가르쳐왔지만 이제 새로운 추세와 형식이 등장했다. 이는 온라인 서비스 및 모바일 앱 등을 통해 배움을 확대시켜야 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인터넷 포용하기

인터넷에는 수 많은 교육적 도구가 존재한다. 우리가 할 일은 그저 적당한 도구를 잘 찾아내는 것이다. 이제 우리는 필요한 모든 정보를 손 끝을 통해 바로 받아볼 수 있는 시기에 살고 있다. 그저 '새 탭에서 링크 열기'를 클릭하기만 하면 된다.

검색 엔진을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사용하기만 하면 원하는 정보를 즉시 찾을 수 있다. 하지만 이러한 정보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 데이터를 퍼트리기 쉽지만 이것이 불법적인 경로를 통해 퍼지기도 하기 때문이다. 우리가 가르치고 있는 아이들에게 옳지 않은 자료를 전달해서는 안 된다.

모바일 장치 활용하기

많은 사람은 스마트 폰의 사용을 무조건적으로 비난하고 있다. 물론 부정적인 영향력이 있다는 것은 부정할 수 없지만 어린이의 학습을 위해 이 기기들을 혁신적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이 기기들이 가진 잠재력을 효과적인 교육 방식으로 전환시킬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

▲휴대 전화와 같은 기기는 아이의 학습에 도움이 되기도 한다(사진=ⓒ123rf)

온라인 참고 문헌 이용하기

학교 도서관에서 사전을 찾아 보는 것은 이제 과거의 일이 됐다. 인터넷을 통해 간단하게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많은 참고 자료들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온라인에는 딕셔네리, 메리엄 웹스터 같은 신뢰할 만한 사이트들이 많다. 이 무료 사이트들은 비슷한 단어 및 뜻에 대한 정보도 제공하고 있다.

모바일 게임 및 앱 다운로드 하기

언어를 가르칠 때 모바일 게임과 앱을 활용하면 교실 분위기를 완전히 새로운 수준으로 끌어 올릴 수 있다.

전문매체 리딩로켓에 따르면 알파 라이터는 아이들에게 다양한 문자의 소리를 결합하여 어떻게 단어가 만들어지는지 가르치는 데 도움이 되는 어플리케이션이다. 워드 다이나모는 단어의 목록을 만들고 어휘력을 쌓는 데 도움이 된다.

 

디지털 텍스트 읽기

읽기는 언어 이해력을 향상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는 어휘력, 이해력, 및 문법 이해력에 도움이 된다. 교육 목적으로 사용되는 글은 전통적으로 책과 같은 물리적 형태를 갖추고 있다. 하지만 이제 온라인에서 쉽게 찾을 수 있는 디지털 텍스트도 수업에 활용할 수 있다.

전자 책, 블로그 게시물 및 유용한 기사 등이 전 세계의 웹에 펼쳐져 있다. 이러한 디지털 텍스트를 활용하면 학생들의 독해량을 늘릴 수 있게 된다. 또 리딩로켓에 따르면 이러한 디지털 텍스트를 활용함으로써 최신 정보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학생들은 더 이상 책으로 가득한 무거운 가방을 질질 끌고 다니지 않아도 된다. 모든 텍스트는 전자 기기를 통해 즉시 접근할 수 있으며 손가락 하나만으로도 독서 자료를 추가하거나 업데이트 시키는 것이 가능하다.

리딩로켓은 아이들의 학습을 위한 몇 가지 자료를 추천했다. 이 추천 목록에는 어린이를 위한 타임즈, 위클리 리더, 네셔널 지오그래픽 키즈 등이 포함된다.

 

미디어 리터러시 개발하기

학생들이 언어 학습에서 배운 것을 적용하는 데 가장 필수적인 요소는 자신을 표현할 수 있는 능력이다. 종이와 펜으로 이를 표현하는 것은 가장 전통적인 표현 방식이지만 이제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디지털 도구를 가지고 있다.

예를 들어 독창적이고 상호적인 멀티미디어 방법을 활용해 어휘와 언어 능력을 개발시킬 수 있다. 리딩로켓은 이러한 멀티미디어 방법으로 디지털 스토리, 포토 에세이, 팟캐스트, 애니메이션 등을 추천하고 있다.

현 시대는 언어를 가르치고 학생의 지식을 개발하는 데 끝없는 방법과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이제 해야 할 일은 바로 기술과 디지털 미디어의 발전을 포용하고 활용하는 것이다.

[이지 라이프 투데이=이다래 기자]